해커즈뉴스 / 해커대학

Donation bitcoin(기부용 비트코인 주소)

 
1Pq3K39XM5xx4CifGKgppXeavtWNNHH7K4
 
기부하신 비트코인은 "보안 취약 계층"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
 
 

Donation bitcoin(기부용 비트코인 주소)

 
1Pq3K39XM5xx4CifGKgppXeavtWNNHH7K4
 
기부하신 비트코인은 "보안 취약 계층"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
 

공지

 

1. 크롬 브라우저로 접속시 나오는 악성코드 경고창은 구글 크롬의 에러, 즉 오탐(탐지 오류)이므로 무시하시면 됩니다.

2. 이 사이트는 안전하며 깨끗하다는 것을 알려 드립니다.

 

  ▒   [해커대학 - hackers college]   ▒  

작성자: 해커즈뉴스
장르: 해킹
2020/6/4(목)
조회: 223
해커집단 '어나니머스 브라질'도 활동 재개…보우소나루 겨냥  

국제 해커집단 '어나니머스'(Anonymous)가 브라질에서도 활동을 재개했다.

2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어나니머스의 하부조직으로 알려진 '어나니머스 브라질'이 전날 밤 트위터에 자이르 보우소나루 대통령 주변 인사들의 이메일과 전화번호, 주소, 신용거래 내용, 소득, 가족관계, 신고된 재산 등 개인 정보를 공개했다.

'어나니머스 브라질'이 개인 정보를 공개한 사람은 보우소나루 대통령과 장남 플라비우 상원의원, 차남 카를루스 리우데자네이루 시의원, 삼남 에두아르두 하원의원, 아브랑 베인트라우비 교육부 장관, 다마리스 아우비스 여성가족인권부 장관, 우파 정당인 사회자유당(PSL) 소속 도우글라스 가르시아 상파울루 주의원 등이다.

베인트라우비 장관과 아우비스 장관, 가르시아 주의원은 보우소나루 대통령과 함께 극우 성향을 선명하게 드러내는 인사들이다.

브라질 대통령과 세 아들
브라질 대통령과 세 아들

왼쪽부터 장남 플라비우 상원의원, 보우소나루 대통령, 삼남 에두아르두 하원의원, 차남 카를루스 리우데자네이루 시의원 [브라질 연방선거법원]

트위터의 '어나니머스 브라질' 계정은 개인 정보 공개 후 1시간여 만에 사라졌다. 그러나 곧바로 새로운 계정을 만들어 보우소나루 정부의 정책 슬로건을 조롱하고 "진짜 테러리스트는 보우소나루와 도널드 트럼프, 에두아르두 보우소나루(보우소나루 대통령의 삼남)"이라는 글을 올리는 등 활동을 계속했다.

이에 대해 보우소나루 대통령은 소셜미디어(SNS)에 올린 글을 통해 "명백한 협박"이라며 '어나니머스 브라질'을 강하게 비난하면서 "합법적인 조치가 취해져야 한다"고 밝혔다.

브라질의 아브랑 베인트라우비 교육부 장관(왼쪽)과 다마리스 아우비스 여성가족인권부 장관 [국영 뉴스통신 아젠시아 브라질]

브라질의 아브랑 베인트라우비 교육부 장관(왼쪽)과 다마리스 아우비스 여성가족인권부 장관 [국영 뉴스통신 아젠시아 브라질]

안드레 멘돈사 법무부 장관은 이날 연방경찰에 '어나니머스 브라질'에 대한 즉각적인 조사를 지시했다.

멘돈사 장관은 '어나니머스 브라질'의 행동은 형법과 국가보안법을 위반한 것이라면서 강력한 처벌을 예고했다.

어나니머스는 권력을 남용한 이들을 겨냥한 활동가들로, 특정 웹사이트를 장악하거나 다운시키는 것과 같은 대중적인 방식으로 그들의 의사를 표시한다.

'어나니머스 브라질'은 미국에서 백인 경찰관에 의한 흑인 사망 사건으로 시위가 격화하면서 '어나니머스'가 재등장한 데 맞춰 활동을 재개한 것으로 보인다.


  이름   메일   관리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답변/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장르제 목작성일
5633 해킹    미 대선 노린 해킹세력…중국은 바이든 캠프, 이란은 트럼프 캠프 2020/06/05
5632 해킹    인도네시아 '인터넷 차단 소송' 재판 화상중계…해커들 끼어들어 2020/06/04
5631 해킹    해커집단 '어나니머스 브라질'도 활동 재개…보우소나루 겨냥 2020/06/04
5630 해킹    해킹 공격받은 비주얼샤워 게임 서비스 정상화 2020/06/04
5629 해킹    미 흑인사망에 해커조직 '어나니머스' 재등장…"경찰 범죄 폭로" 2020/06/03
5628 해킹    코로나로 변한 해커들 : 해킹 대행 서비스와 정보 살포 캠페인 증가 2020/06/02
5627 보안    해킹 당해도 패스워드 안 바꾼다…"3명 중 1명만 변경" 2020/06/02
5626 해킹    “경찰범죄 만천하에” 해킹그룹 어나니머스 폭로 예고 2020/06/02
5625 해킹    ‘경찰 웹사이트 다운→무전 해킹→트럼프 문건 공개’ 어나니머스 경고 “폭력·부패... 2020/06/01
5624 해킹    미술과 디자인 분야 전문 온라인 시장 민티드, 해킹 사건 인정 2020/06/01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