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커즈뉴스 / 해커대학

Donation bitcoin(기부용 비트코인 주소)

 
1Pq3K39XM5xx4CifGKgppXeavtWNNHH7K4
 
기부하신 비트코인은 "보안 취약 계층"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
 
 

Donation bitcoin(기부용 비트코인 주소)

 
1Pq3K39XM5xx4CifGKgppXeavtWNNHH7K4
 
기부하신 비트코인은 "보안 취약 계층"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
 

공지

 

1. MS 엣지 브라우저에서의 경고창은 '윈도우 디펜더'를 끄시면 됩니다.

             '윈도우 디펜더 끄기'

2. 크롬 브라우저로 접속시 나오는 악성코드 경고창은 구글 크롬의 에러, 즉 오탐(탐지 오류)이므로 무시하시면 됩니다.

3. 이 사이트는 안전하며 깨끗하다는 것을 알려 드립니다.

4. 무고한 사이트들에 대한 공룡 기업 브라우저들의 무차별적인 '탐지 오류 횡포'가 사용자들의 정보 공유의 자유를 침해하고 있습니다. 이에 대응하여 이 기업들을 상대로 소송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   [해커대학 - hackers college]   ▒  

작성자: 해커즈뉴스
장르: 기타
2021/9/25(토)
조회: 122
EU, 독일 총선 겨냥한 러시아 사이버 공격에 공개 비판  
이달 26일(현지시간) 독일 총선을 앞두고 열린 23일 독일 공영 ARD 방송 토론회에 각 당 대표들이 참석해 준비하고 있다. 베를린=AFP연합뉴스  

유럽연합(EU)이 독일 총선을 이틀 앞두고 러시아 해커 집단의 사이버 공격을 공개 비판했다. 독일 외무부가 ‘러시아의 독일 총선 개입’ 의혹을 제기한 데 더해 EU 차원에서 경고장을 날린 셈이다.

 

24일(현지시간) 호세프 보렐 EU 외교·안보정책 고위대표는 EU 산하 집행위원회(EC) 이름으로 낸 성명에서 “EU 회원국들이 ‘대필 작가’라는 해커 단체의 악성 사이버 활동을 목격했다”며 “러시아와 연관된 것으로 알려진 이 해커 단체의 활동들은 우리의 진실성과 안보, 민주주의 가치와 원칙, 민주주의의 핵심 기능을 위협하려 하기에 용납될 수 없다”고 밝혔다. 성명에 따르면 해커 단체는 EU 회원국의 국회의원, 언론인 등을 표적으로 삼아 개인 계정에 접속해 데이터를 빼내는 것을 목표로 삼았다.

 

러시아를 향한 EC의 이 같은 비난 성명은 오는 26일 독일 총선을 앞두고 나온 것이다. 보렐 대표는 러시아를 향해 악의적인 사이버 활동을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그러면서 “EU와 EU 회원국들은 해커 단체의 악의적인 활동을 비난하고 있다”며 “러시아 연방이 책임 있는 행동 규범을 준수할 것을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폴리티코에 따르면 보렐 대표는 사이버 위협이 계속 될시 EU 차원의 제재도 부과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그는 “자산 동결, 여행 금지와 같은 제재를 하는 것도 고려하고 있다”고 했다. EU는 지난해 7월 사상 처음으로 러시아, 중국, 북한 3개국에 대해 외국의 해킹 공격에 관한 제재를 단행했다. 그 뒤 올해 5월 3개국의 제재를 1년 더 연장했다.

 

앞서 이달 독일 외무부 대변인은 최근 집권 기독민주당(CDU)·기독사회당(CSU) 연합과 사회민주당(SPD)의 여러 연방·지방의회 의원들이 피싱 공격을 받은 데 대해 러시아 외무부에 우려를 표했다. 독일 외무부는 해커 단체와 러시아 당국과의 연관성을 기정사실화하며 “이번 공격은 선거에 영향력을 행사하려는 준비 작업일 수 있다”고 짚었다.


  이름   메일   관리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답변/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장르제 목작성일
7171 피싱    아이폰 사용자 대상 피싱문자 `주의보`…"해킹프로그램 가능성은 낮아" 2021/09/27
7170 보안    한집만 뚫려도 아파트 전체 해킹… 보안 규칙 3년넘게 표류 2021/09/26
7169 기타    EU, 독일 총선 겨냥한 러시아 사이버 공격에 공개 비판 2021/09/25
7168 해커    논란의 해커, 베트남 돌풍까지 잠재운 스페인 고수 2021/09/25
7167 해킹    비트코인 홈페이지 해킹 당해···해커 "비트코인 입금하면 2배로 돌려주겠다" 2021/09/24
7166 기타    와디즈 홈페이지 ‘다운’에 해킹 공격 의혹 2021/09/24
7165 보안    해킹그룹들, 네트워크에서 피해자 찾는데 1시간 32분 걸렸다 2021/09/23
7164 해커    '논란의 당구인' 해커, PBA 고수 연파 '4강 실력 입증' 2021/09/23
7163 해킹    문자메시지 해킹 사기 시도 100만 건 육박..코로나 전보다 급증 2021/09/22
7162 랜섬웨어    미 재무부, '北 해킹' 언급하며 "랜섬웨어 몸값 지불하면 제재 대상" 2021/09/22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