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커즈뉴스 / 해커대학

Donation bitcoin(기부용 비트코인 주소)

 
1Pq3K39XM5xx4CifGKgppXeavtWNNHH7K4
 
기부하신 비트코인은 "보안 취약 계층"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
 
 

Donation bitcoin(기부용 비트코인 주소)

 
1Pq3K39XM5xx4CifGKgppXeavtWNNHH7K4
 
기부하신 비트코인은 "보안 취약 계층"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
 

공지

 

1. MS 엣지 브라우저에서의 경고창은 '윈도우 디펜더'를 끄시면 됩니다.

             '윈도우 디펜더 끄기'

2. 크롬 브라우저로 접속시 나오는 악성코드 경고창은 구글 크롬의 에러, 즉 오탐(탐지 오류)이므로 무시하시면 됩니다.

3. 이 사이트는 안전하며 깨끗하다는 것을 알려 드립니다.

4. 무고한 사이트들에 대한 공룡 기업 브라우저들의 무차별적인 '탐지 오류 횡포'가 사용자들의 정보 공유의 자유를 침해하고 있습니다. 이에 대응하여 이 기업들을 상대로 소송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   [해커대학 - hackers college]   ▒  

작성자: 해커즈뉴스
장르: 보안
2021/9/26(일)
조회: 118
한집만 뚫려도 아파트 전체 해킹… 보안 규칙 3년넘게 표류  
IoT 관련 보안 취약점 신고건수 최근 5년간 1751건에 달해
한집만 뚫려도 아파트 전체 해킹… 보안 규칙 3년넘게 표류
해킹. 게티이미지 제공
[파이낸셜뉴스] 해킹에 취약한 아파트 홈네트워크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한 행정규칙 신설이 3년 넘게 표류하고 있다. 정부 부처가 지난달 가구별 망 분리안을 만들어 시행계획을 추진했지만, 업계의 반대라는 이유로 진행이 늦어지고 있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최근 아파트의 월패드는 인터폰 뿐만아니라 출입문, 엘리베이터, 전등 등 세대 내 대부분의 장치를 제어하고 있다. 또 스마트폰으로 월패드를 원격제어까지 가능하도록 서비스하고 있다.

하지만 현재 월패드는 단지내 이웃들과 홈네트워크를 함께 사용하고 있어, 한 집만 해킹해도 단지내 모든 가구가 해킹에 노출된다.

아파트가 해킹이 되면 도어락을 마음대로 조종해 외부인이 침입할 수 있다. 또 월패드에 달린 카메라와 마이크로 사생활이 그대로 노출되는 등 심각한 보안 사고가 발생할 수 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이를 해결하기 위해 '지능형 홈네트워크 설비 설치 및 기술기준' 보안 규정 초안을 마련했다. 이후 관계부처인 산업통상자원부와 국토교통부와 초안을 공유, 보안 규정 고시를 추진했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월패드 제조기업과 관련된 스마트홈산업협회에서 산업부를 통해 이견을 제시했다"고 말했다. 협회의 입장은 공동주택의 홈네트워크 설비를 구축할 때 집집마다 망 분리를 의무화하는 것이 필요 없으며 과도하다는 주장이다.
과기정통부를 포함한 3개 부처는 원론적으로 보안을 강화하는 방향에 대해서는 동의하고 있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일단 반대하는 부분에 대해 설득하거나 절충안을 만드는 등 협의 과정을 통해서 안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사물인터넷 보안 취약점 신고 현황
(건)
사물인터넷 보안 취약점 신고 현황
2015년130
2016년362
2017년347
2018년387
2019년334
2020년141
(한국인터넷진흥원)
하지만 홈네트워크 보안에 대한 문제는 심각하다. 한국인터넷진흥원에 따르면 IoT 관련 보안 취약점 신고건수는 최근 5년간 1751건에 달했다. 2015년 130건에서 2016년 362건으로 급증했다. 이후 해마다 300건 이상 접수되고 있다.

한편, 홈네트워크 망을 분리해야 한다는 지적은 오래됐다.

2018년 1월, 윤후덕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공동주택 건축 시 가구 간 사이버 경계벽을 구축하도록 하는 내용의 주택법 개정안을 국회에 제출했었다. 그해 4월에는 해킹방지 스마트홈 구축을 위한 보안전문가 국회 토론회로 이어졌다.

이후 국토부가 국회 지적에 동의, 테스크포스(TF)를 구성해 홈네트워크 해킹예방규칙 제정 방침을 발표했다.

2019년 4월 국토부와 산업부, 과기정통부가 '지능형 홈네트워크 설비 설치 및 기술기준' 에 세대간 망분리 조항 신설을 합의했다.

과기정통부가 고시 문안 작성 등 후속 작업을 받아 진행해왔다. 이후 부처내 조직개편과 담당과가 바뀌고 담당자의 교체 등으로 지연돼 왔다.
  이름   메일   관리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답변/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장르제 목작성일
7172 사건사고    "내 휴대폰 해킹했지?" 직원 얼굴에 해충 스프레이 뿌린 50대 징역형 2021/09/27
7171 피싱    아이폰 사용자 대상 피싱문자 `주의보`…"해킹프로그램 가능성은 낮아" 2021/09/27
7170 보안    한집만 뚫려도 아파트 전체 해킹… 보안 규칙 3년넘게 표류 2021/09/26
7169 기타    EU, 독일 총선 겨냥한 러시아 사이버 공격에 공개 비판 2021/09/25
7168 해커    논란의 해커, 베트남 돌풍까지 잠재운 스페인 고수 2021/09/25
7167 해킹    비트코인 홈페이지 해킹 당해···해커 "비트코인 입금하면 2배로 돌려주겠다" 2021/09/24
7166 기타    와디즈 홈페이지 ‘다운’에 해킹 공격 의혹 2021/09/24
7165 보안    해킹그룹들, 네트워크에서 피해자 찾는데 1시간 32분 걸렸다 2021/09/23
7164 해커    '논란의 당구인' 해커, PBA 고수 연파 '4강 실력 입증' 2021/09/23
7163 해킹    문자메시지 해킹 사기 시도 100만 건 육박..코로나 전보다 급증 2021/09/22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