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커즈뉴스 / 해커대학

Donation bitcoin(기부용 비트코인 주소)

 
1Pq3K39XM5xx4CifGKgppXeavtWNNHH7K4
 
기부하신 비트코인은 "보안 취약 계층"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
 
 

Donation bitcoin(기부용 비트코인 주소)

 
1Pq3K39XM5xx4CifGKgppXeavtWNNHH7K4
 
기부하신 비트코인은 "보안 취약 계층"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
 
  ▒   [해커대학 - hackers college]   ▒  

작성자: 해커즈뉴스
장르: 이슈
2019/8/26(월)
조회: 80
기업 IT관리자 20%, 해킹 원인도 모른다  

IT관리자 5명 중 1명은 기업이 받은 사이버 공격에 대해 '어떻게 침투당했는 지'도 파악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보안기업 소포스는 미국, 캐나다, 멕시코, 영국, 프랑스, 독일 등 6개 대륙 12개 국가에서 IT정책결정자 31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해 이를 토대로 ‘사이버 보안의 불가능한 퍼즐’이라는 제목의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사이버 공격은 피싱 메일이 53%, 데이터 유출 사례는 41%, 멀웨어 35%, 취약점 공격 35%, 랜섬웨어에 의한 공격은 30%, 자격증명 도용을 통한 공격 사례 21%의 순으로 나타났다.

설문을 통해 응답자 75%가 최고 보안 위험으로 패치없는 취약점 공격, ‘제로데이 위협’을 꼽았다. 응답자 중 50%는 최고 보안 위험 요소가 피싱이라고 답했고, 16%는 최고 보안 위험이 취약점이 드러난 공급망이라 답하기도 했다. 특히 응답자 5명 중 1명은 사이버 위협 발생 원인에 대해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고 답했다.

조에 따르면 IT관리자들은 보안관리에 근무시간 중 평균 26%를 할애하고 있고, 응답자 중 86%가 보안 지식 개선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또한 80%는 보안사고 탐지, 조사, 대응을 위한 강력한 팀을 원한다고 답했다.

예산 부분에서는 응답자 66%가 사이버 보안에 필요한 수준보다 책정된 예산이 낮다고 답했다. 또한 75%는 사이버보안 기술의 최신 동향을 따라잡는 것 자체가 힘든 일이라고 답했다.


  이름   메일   관리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답변/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장르제 목작성일
9439 사건사고    시애틀 여성해커 수감하도록 2019/08/27
9438 이슈    中해커그룹, 美의료데이터 노린다 2019/08/27
9437 이슈    기업 IT관리자 20%, 해킹 원인도 모른다 2019/08/26
9436 사건사고    미 女우주비행사, 우주 최초 지구인 범죄?… ISS에서 은행 해킹 혐의 2019/08/25
9435 사건사고    해커들에게 사랑받는 ‘발주서 공격’ 23일에도 출현 2019/08/24
9434 이슈    한국 집중 공격하는 '국가급 해커그룹' 2019/08/24
9433 사건사고    남의 집 IP카메라 해킹해 사생활 훔쳐본 50대 징역형 2019/08/24
9432 이슈    시스템 오류·배터리 폭발·해킹…“미래자동차 위한 검사 패러다임 변화 필요해” 2019/08/23
9431 사건사고    충북도청 홈페이지 해킹당했나 2019/08/22
9430 사건사고    주한미군, 장병들에 '신용카드 해킹·도용 주의보' 2019/08/22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