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커즈뉴스 / 해커대학

Donation bitcoin(기부용 비트코인 주소)

 
1Pq3K39XM5xx4CifGKgppXeavtWNNHH7K4
 
기부하신 비트코인은 "보안 취약 계층"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
 
 

Donation bitcoin(기부용 비트코인 주소)

 
1Pq3K39XM5xx4CifGKgppXeavtWNNHH7K4
 
기부하신 비트코인은 "보안 취약 계층"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
 

공지

 

1. 크롬 브라우저로 접속시 나오는 악성코드 경고창은 구글 크롬의 에러, 즉 오탐(탐지 오류)이므로 무시하시면 됩니다.

2. 이 사이트는 안전하며 깨끗하다는 것을 알려 드립니다.

 

  ▒   [해커대학 - hackers college]   ▒  

작성자: 해커즈뉴스
장르: 보안
2020/7/26(일)
조회: 188
미국 정부, 해킹 불가능 '양자 인터넷' 청사진 제시  

속도 보안 두 마리 토끼 다 잡는 인터넷 망 구축
초기 연구 위해 12억7500억달러 예산 투입

미국 정부가 해킹이 불가능한 양자 인터넷 청사진을 제시했다. 

24일(이하 현지시간) IT 매체 더넥스트웹의 보도에 따르면, 미국 에너지부(Department of Energy)는 지난 23일 기자회견을 통해 미국 정부가 주도하는 범국가적 양자 인터넷 개발 전략 보고서를 공개했다. 

미국 에너지부가 올해 초부터 양자물리학자 등 각계 전문가의 의견을 수렴해 작성한 보고서다. 보고서는 지난 2018년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서명한 국가 양자 주도권 법안(National Quantum Initiative Act)에 근거한 것이다.

해당 보고서에는 양자 역학에 기반을 둔 통신망 구축을 위한 기술 과제와 로드맵을 담고 있다. 앞으로 10년 내 양자 인터넷 프로토타입을 개발한다는 목표다. 이를 위해 미국 전역에 흩어진 17개 국립 연구소가 양자 인터넷 구축의 핵심 역할을 맡았다.

지난 2월, 에너지부 산하 아르곤 국립연구소(ANL)와 시카고 대학이 공동 연구를 통해 약 80km 떨어진 거리를 양자 네트워크로 연결해 통신에 성공한 사례가 있다. 에너지부는 해당 연구를 확장해 본격적인 양자 네트워크 구축에 나설 계획이다.

전자나 광자(빛)을 이용한 기존 인터넷에 비해 양자 인터넷은 양자의 주요 특성인 파동(Pulse)에 정보를 입력하는 방식으로 통신을 한다. 양자의 특성상 복제가 불가능하며 이론적으로 정보량이나 사용자가 증가해도 속도가 떨어지지 않는다. 때문에 보안과 속도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는 이상적인 인터넷 기술로 주목받고 있다.

미국 에너지부는 양자 인터넷 개발을 위해 우선 12억7500억달러의 예산으로 투입할 예정이다. 양자 인터넷을 위한 통신기술 개발은 미국과 중국이 가장 앞서 있다. 독일과 영국, 일본, 캐나다가 다음 순이며 최근 국내에서도 관련 기술 개발을 최근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름   메일   관리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답변/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장르제 목작성일
5771 사건사고    미국 "우크라이나 해커 공개수배…포상금 1인당 12억" 2020/07/26
5770 해킹    “귀신인가?” 서울에서 소름돋는 해킹 사건이 발생했다 2020/07/26
5769 보안    미국 정부, 해킹 불가능 '양자 인터넷' 청사진 제시 2020/07/26
5768 해킹    서명된 PDF 문서들도 해킹을 통해 조작이 가능하다 2020/07/25
5767 해킹    한선화도 SNS 해킹 피해…새 계정 개설 "조심하세요" 2020/07/25
5766 해킹    "너희 집 비밀번호 XXXX, 또 올게"‥가정집 '무더기 해킹' 경찰 수사 2020/07/25
5765 해킹    트위터 해킹, 생각과 다르네…"메시지도 훔쳐봤다" 2020/07/25
5764 해킹    美 “지재권 보호”… 코로나 백신 해킹 시도 中에 초강수 보복 2020/07/25
5763 보안    '인스타그램 DM 해킹주의보'…보안 강화 방법은? 2020/07/25
5762 해킹    컴퓨터 없애니 '비밀번호 잠금' 태블릿 해킹...주거 침입 정황까지 2020/07/24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