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커즈뉴스 / 해커대학

Donation bitcoin(기부용 비트코인 주소)

 
1Pq3K39XM5xx4CifGKgppXeavtWNNHH7K4
 
기부하신 비트코인은 "보안 취약 계층"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
 
 

Donation bitcoin(기부용 비트코인 주소)

 
1Pq3K39XM5xx4CifGKgppXeavtWNNHH7K4
 
기부하신 비트코인은 "보안 취약 계층"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
 

공지

 

1. 크롬 브라우저로 접속시 나오는 악성코드 경고창은 구글 크롬의 에러, 즉 오탐(탐지 오류)이므로 무시하시면 됩니다.

2. 이 사이트는 안전하며 깨끗하다는 것을 알려 드립니다.

 

  ▒   [해커대학 - hackers college]   ▒  

작성자: 해커즈뉴스
장르: 기타
2020/9/21(월)
조회: 167
슬로바키아 보안업체 "코로나19 피검사자 정보 해킹 위험"  
사이버 공격(PG)
사이버 공격(PG)

[이태호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제네바=연합뉴스) 임은진 특파원 = 슬로바키아의 정보기술(IT) 업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십여만 명의 개인정보를 쉽게 해킹할 수 있었다면서 당국에 보안 강화를 촉구했다고 현지 신문 슬로박 스펙테이터, dpa 통신 등이 1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보안회사 네트헴바(Nethemba)는 올해 3월 출시된 정부의 코로나19 공식 앱(Mojo eZdravie)에서 검사를 받은 약 13만 명의 개인정보를 빼낼 수 있었다고 밝혔다.

노출된 자료에는 피검사자의 이름과 생년월일, 주소, 휴대전화 번호, 이메일 주소, 성별, 검사 결과, 감염증의 진행 상황 등에 대한 정보가 담겼다.

네트헴바는 당국에 이런 사실을 알리며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약 40만 명의 개인정보가 해커들에게 유출돼 악용될 위험이 있다고 경고했다.

네트헴바의 파볼 룹타크 대표는 현지 매체에 "우리는 데이터를 찾을 의도가 전혀 없었다"며 "구글에서 간단한 검색을 하던 중 발견했는데 그것은 완전히 우연이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코로나19 피검사자의 개인정보를 찾는 데 특별한 해킹 지식은 필요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국민들은 당국이 앱의 결함을 고친 뒤에야 이런 사실을 알게 됐다고 지적한 뒤 찾아낸 개인정보는 삭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후 슬로바키아 당국은 앱의 결함을 보완했다고 전했다.


  이름   메일   관리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답변/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장르제 목작성일
5944 악성코드    [편집국장의 보안레터] 랜섬웨어의 가장 위험한 2가지 흐름: 사망과 데이터 공개 2020/09/21
5943 해킹    벨라루스 시위대 400명 체포에…해커들은 경찰 1000명 신상 깠다 2020/09/21
5942 기타    슬로바키아 보안업체 "코로나19 피검사자 정보 해킹 위험" 2020/09/21
5941 보안    재택근무의 딜레마…"데스크톱 본체 들고 퇴근합니다" 2020/09/20
5940 기타    숙주를 살리기도, 죽이기도 하는 ‘식물계의 해커’ 2020/09/20
5939 해킹    독일서 해킹 공격 사망자 발생.. '충격' 2020/09/20
5938 보안    '해킹 차단' IC카드 단말기 교체 나선 고속도로 주유소 2020/09/20
5937 해킹    수업하다 ‘음란물’에 화들짝…미, 원격 수업 해킹 잇따라 2020/09/20
5936 해킹    심형탁, SNS 해킹 시도에 분노…"자신만 바라보고 사세요" 일침 2020/09/20
5935 해킹    스페인 국정원 "중국 해커, 코로나19 백신 연구자료 해킹" 2020/09/2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