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커즈뉴스 / 해커대학

Donation bitcoin(기부용 비트코인 주소)

 
1Pq3K39XM5xx4CifGKgppXeavtWNNHH7K4
 
기부하신 비트코인은 "보안 취약 계층"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
 
 

Donation bitcoin(기부용 비트코인 주소)

 
1Pq3K39XM5xx4CifGKgppXeavtWNNHH7K4
 
기부하신 비트코인은 "보안 취약 계층"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
 

공지

 

1. MS 엣지 브라우저에서의 경고창은 '윈도우 디펜더'를 끄시면 됩니다.

             '윈도우 디펜더 끄기'

2. 크롬 브라우저로 접속시 나오는 악성코드 경고창은 구글 크롬의 에러, 즉 오탐(탐지 오류)이므로 무시하시면 됩니다.

3. 이 사이트는 안전하며 깨끗하다는 것을 알려 드립니다.

4. 무고한 사이트들에 대한 공룡 기업 브라우저들의 무차별적인 '탐지 오류 횡포'가 사용자들의 정보 공유의 자유를 침해하고 있습니다. 이에 대응하여 이 기업들을 상대로 소송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   [해커대학 - hackers college]   ▒  

작성자: 해커즈뉴스
장르: 해킹
2021/8/12(목)
조회: 120
키움예스저축은행, 해킹으로 1만건 넘는 개인정보 털렸다  
[앵커]

키움증권 자회사인 키움예스저축은행에서 해킹으로 개인정보가 유출되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현재까지 약 1만 명 정도의 개인정보가 유출된 것으로 파악되고 있는데요.

이 뿐만 아니라, 보이스피싱 등으로 인한 2차 피해 우려도 커지고 있습니다.

권준수 기자, 언제 해킹이 발생한 건가요?

[기자]

네, 키움예스저축은행은 지난주 금요일(8일) 발생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는데요.

키움예스저축은행은 2차 피해를 막기 위해 어제저녁 개인정보가 유출된 1만여 명에게 피해 사실을 알리고, 현재 정확한 피해 규모를 파악 중입니다.

이번에 개인정보가 유출된 1만여 명은 최근 두 달간 키움예스저축은행에서 대출받으려고 한 고객들인데요.

키움예스저축은행은 해킹 발생을 인지한 이후 금융감독원에 바로 알렸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대출받은 여부를 떠나, 대출 상품을 조회한 고객들의 개인정보가 유출돼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핀테크 회사인 핀다나 핀셋에서 대출 서비스를 조회한 고객뿐만 아니라 서민금융진흥원이나 NHN페이코 앱을 이용한 고객까지도 포함됐기 때문입니다.

[앵커]

이렇게 털린 개인정보는 어떻게 악용될 수 있나요?

[기자]

네, 역시 보이스 피싱이 가장 문제인데요.

이번에 여러 곳에서 키움예스저축은행의 대출 상품을 확인하다가 개인정보가 유출된 것처럼 오픈뱅킹 서비스에 대한 보안 우려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저축은행 업계는 지난 4월 말부터 오픈뱅킹 서비스를 시작하면서 보이스 피싱 사건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보고 있는데요.

금융감독원 관계자는 "조사에 착수했고 유출 경로와 정확한 규모를 파악 중"라면서 "금융보안원과 협력해 시스템을 분석해 볼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름   메일   관리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답변/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장르제 목작성일
7068 암호화폐    7천억원 암호화폐 해킹한 해커들 대부분 돌려줘 2021/08/13
7067 기타    윤영찬에 협박메일·해킹시도…"이재명 지지자라 밝혔다" 2021/08/13
7066 해킹    키움예스저축은행, 해킹으로 1만건 넘는 개인정보 털렸다 2021/08/12
7065 해킹    가상화폐 플랫폼서 7천억원 해킹 피해…3천억원 돌려줘 2021/08/12
7064 사건사고    개인정보 해킹된 샤넬…홈피 가본 충성고객들 더 열받는 까닭 2021/08/12
7063 암호화폐    비트코인 5200만원대 "6억달러 해킹에 과세안 표결 임박" 2021/08/11
7062 해킹    7천억원 규모 암호화폐 해킹당해...과거 해킹과 비교해보니 2021/08/11
7061 사건사고    동창 계정 해킹 후 임용고시 취소한 남성…"좋아해서 그랬다" 2021/08/11
7060 취약점    펄스 커넥트 시큐어 보안취약점 주의…해킹 위험 2021/08/10
7059 해킹    무늬만 명품? 고객 관리는 빵점…샤넬코리아 ‘해킹’ 후폭풍 2021/08/1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