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커즈뉴스 / 해커대학

Donation bitcoin(기부용 비트코인 주소)

 
1Pq3K39XM5xx4CifGKgppXeavtWNNHH7K4
 
기부하신 비트코인은 "보안 취약 계층"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
 
 

Donation bitcoin(기부용 비트코인 주소)

 
1Pq3K39XM5xx4CifGKgppXeavtWNNHH7K4
 
기부하신 비트코인은 "보안 취약 계층"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
 

공지

 

1. MS 엣지 브라우저에서의 경고창은 '윈도우 디펜더'를 끄시면 됩니다.

             '윈도우 디펜더 끄기'

2. 크롬 브라우저로 접속시 나오는 악성코드 경고창은 구글 크롬의 에러, 즉 오탐(탐지 오류)이므로 무시하시면 됩니다.

3. 이 사이트는 안전하며 깨끗하다는 것을 알려 드립니다.

4. 무고한 사이트들에 대한 공룡 기업 브라우저들의 무차별적인 '탐지 오류 횡포'가 사용자들의 정보 공유의 자유를 침해하고 있습니다. 이에 대응하여 이 기업들을 상대로 소송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   [해커대학 - hackers college]   ▒  

작성자: 해커즈뉴스
장르: 사건사고
2021/8/13(금)
조회: 124
계정 해킹해 임용 지원 취소·얼굴사진 합성 음란물 제작… 집행유예?  
11일 동창의 계정을 해킹해 임용고시 지원을 취소하고 피해자 얼굴로 음란물을 제작한 20대가 항소심에서도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11일 동창의 계정을 해킹해 임용고시 지원을 취소하고 피해자 얼굴로 음란물을 제작한 20대가 항소심에서도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중학교 동창의 계정을 해킹해 임용고시 지원을 몰래 취소하고 얼굴로 음란물을 제작한 20대가 항소심에서도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전주지방법원 제1형사부(부장판사 강동원)는 11일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A씨(25)에 대한 항소심에서 A씨와 검사의 항소를 모두 기각하고 징역 1년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한 원심을 유지했다.

A씨는 지난해 10월26일 오후 5시쯤 중등교사 교직원 온라인 채용시스템을 해킹해 피해자 B씨의 원서 접수를 취소한 혐의로 기소됐다. 이 범행으로 B씨는 중등교사 임용시험을 치르지 못했다.

B씨는 임용시험을 앞두고 수험표를 출력하려고 해당 사이트에 접속했다가 응시가 취소된 사실을 뒤늦게 알아차린 것으로 전해졌다. B씨의 신고로 수사에 나선 경찰은 인터넷주소(IP) 등을 토대로 A씨를 용의자로 특정하고 조사를 벌였다.

조사 결과 A씨는 2018년 11월부터 지난해 10월까지 모두 22차례 피해자의 개인정보를 도용해 사이트에 접속한 것으로 드러났다. 지난해 1월부터 10월까지 B씨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몰래 접속해 피해자의 얼굴이 합성된 허위 음란물을 모두 7차례에 걸쳐 메시지로 타인에게 전송한 혐의도 받는다.

A씨는 수사기관과 법정 등에서 "B씨를 어린 시절부터 좋아해서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1심 재판부는 "결코 좋아하는 감정을 가진 대상을 향한 애정의 결과라고 할 수 없으며 범죄의 죄질이 무겁고 범행의 결과가 매우 중하다"면서도 "피해자의 손해에 대한 배상금을 지급했고 피해자도 법원에 피고인의 선처를 요청한 점 등을 고려해 형을 정했다"며 징역 1년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

A씨와 검찰은 양형 부당 등을 이유로 항소했다.

항소심 재판부는 "1심의 판결이 양형 인자를 크게 벗어나지 않으며 피해자도 처벌을 원하지 않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판시했다.
 


  이름   메일   관리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답변/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장르제 목작성일
7071 암호화폐    "돈 관심없고 장난일뿐"…7천억원 훔쳤다가 돌려준 엉뚱한 해커 2021/08/15
7070 암호화폐    ‘블록체인’ 허점 지적하며 7천억대 코인 절반 돌려준 해커 2021/08/14
7069 사건사고    계정 해킹해 임용 지원 취소·얼굴사진 합성 음란물 제작… 집행유예? 2021/08/13
7068 암호화폐    7천억원 암호화폐 해킹한 해커들 대부분 돌려줘 2021/08/13
7067 기타    윤영찬에 협박메일·해킹시도…"이재명 지지자라 밝혔다" 2021/08/13
7066 해킹    키움예스저축은행, 해킹으로 1만건 넘는 개인정보 털렸다 2021/08/12
7065 해킹    가상화폐 플랫폼서 7천억원 해킹 피해…3천억원 돌려줘 2021/08/12
7064 사건사고    개인정보 해킹된 샤넬…홈피 가본 충성고객들 더 열받는 까닭 2021/08/12
7063 암호화폐    비트코인 5200만원대 "6억달러 해킹에 과세안 표결 임박" 2021/08/11
7062 해킹    7천억원 규모 암호화폐 해킹당해...과거 해킹과 비교해보니 2021/08/11

 
목록